KNU 스케치

KNU 스케치 프린트
캠퍼스 곳곳에 제비가 눈에 띄곤 한다. 여기저기서 날아다니는 제비를 보면 어릴 적에 들었던 흥부놀부 설화가 떠오른다. 제비의 부러진 다리를 고쳐주어서 큰 복을 얻은 흥부는 많은 메시지를 던져준다. 작은 것도 소홀히 여기지 않고 세심하게 돌봐주는 정성은 언제 어디서 다시 복으로 돌아올지 모른다. 우리 대학 학생들도 추운 겨울이지만은 마음만은 따뜻한 학생이 되길 바란다.
 
 

기사검색

기사검색

커뮤니티

  • 묻고답하기
  • 리포터 ZONE

지난호보기

  • 경북대학교 웹진 지난호 VOL243
  • 경북대학교 웹진 지난호 VOL242
  • 경북대학교 웹진 지난호 VOL241
  • 경북대학교 웹진 지난호 VOL240
  • 경북대학교 웹진 지난호 VOL239
  • 경북대학교 웹진 지난호 VOL2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