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이미지 입니다.

캠퍼스스토리

현재위치

  • 글씨크기확대
  • 글자크기기본
  • 글씨크기축소
  • 인쇄

캠퍼스스토리

209호 꿈의 터전을 위한 발걸음, PRIME 그리고 CORE

캠퍼스스토리 게시물 : 상세,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정보를 제공
작성자 홍보과 작성일 2016/06/03 조회수 4556
첨부파일
    첨부파일없음

 

 

 

 

 

 


  의견달기 전체의견수 : 4
 제목없음 강수영 님의 의견  |  2016/06/20   
우리학부에 프라임사업 현수막이 붙었을 때 어떤사업인지 잘 알지 못했습니다. 그러다 신문 기사를 통해 인문계열
정원에서 또다른 SW전공이 개설되어 IT분야로 진학할 수 있는 사업이라고 어렴풋이 알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웹진
의 캠퍼스스토리를 보고 프라임사업에 대해 자세히 이해할 수 있었고, 인문역량을 장려하는 코어사업에 대해서도
알게 되었습니다. 신입생들에게만 해당되는 사업이라 생각했는데, 이 사업을 통해서 재학생들도 새로운 학문에 접
하게 될 수 있을 것같아서 기대가 되고 참여하고싶습니다!! 컴퓨터학부 15학번
 제목없음 안성민 님의 의견  |  2016/06/19   
교수님들께서 말씀하시는걸 들었을 때는 '저희 과가 100명이 더 늘어나는 건가?'이렇게만 생각 하였습니다. 허나 이 글을 읽어보
니 프라임 사업과 코어 사업이 지원 비용이 굉장히 큰 사업이며 어떤 일을 하고 당장 나하고는 어떠한 상관이 있는지 알게 되었습
니다. 저는 특히 내년부터 저희과에 증원되는 글로벌SW융합전공과 관련된 프라임사업에 관심이 갔습니다. 저를 비롯한 학생들은
이러한 사업에 좀 더 관심을 갖고 활용하여 자신의 길을 잘 만들어 갔으면 좋겠습니다
컴퓨터학부 12
 제목없음 양이현 님의 의견  |  2016/06/18   
이번 호 캠퍼스스토리를 통해서 학교의 중요한 사업인 프라임 사업과 코어 사업에 대해서 제대로 이해하게 되어 좋
았습니다. 프라임 사업에 대해서만 알고 있었지 코어 사업에 대해서는 잘 몰랐는데 학교가 이렇게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지 몰랐네요. 개인적으로 이렇게 다양한 분야의 학문을 지원하고 양성하는 사업을 지지하는 바입니
다. 또, 여태까지는 한 분야에만 집중적인 지원이 있어 아쉬웠는데 앞으로는 각종 분야를 융합하는 융합 관련 사업
도 많아졌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신문방송학과 15학번 양이현
 제목없음 장수아 님의 의견  |  2016/06/11   
프라임 사업에 대해 항상 부정적인 생각만 가지고 있었는데 이렇게 다방면으로 프라임사업을 설명한 글을 읽으니
좀 더 객관적인 생각이 가능해진것같습니다! 프라임 사업과 코어사업이 균형있게 둘 다 발전하여 하루빨리 우리학
교가 인재양성의 장이 되었으면 합니다. 한가지 의견이 있다면 교과과정을 신설할때 관련 학생들과 기업 오너들 교
수님들 모두가 참여하여 개설하는 것도 큰 의미가 있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글과 디자인이 참 깔끔하게 디자인되
어 즐겁게 읽었습니다!
전체의견수 : 4


글쓴이 : 비회원 ,   현재 코멘트입력상태 :byte line    비밀번호 :
※ 코멘트는 1000자 이내의 영문이나, 500자 이내의 한글로 8라인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캠퍼스스토리

전체 188건(6/19 페이지)
캠퍼스스토리 목록입니다. 번호, 제목, 첨부파일,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의 순서로 게시물 목록을 나타낸 표입니다. 제목 링크를 통해서 게시물 상세 내용으로 이동합니다.
번호 제목 첨부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38 210호 세계로 향하는 국제화 프로그램, 나만의 보물을 발견하다 (2) 홍보과 2016/06/29 4016
137 209호 꿈의 터전을 위한 발걸음, PRIME 그리고 CORE (4) 홍보과 2016/06/03 4556
136 208호 함께 해온 우리 대학 70년, 미래를 향한 끝없는 도전 (3) 홍보과 2016/04/30 4637
135 207호 바퀴로 둘러보는 경북대 한바퀴 (4) 홍보과 2016/04/04 4797
134 206호 당신의 스마트함, 충전이 필요합니다 (6) 홍보과 2016/03/01 4794
133 205호 당신의 밤은 안녕하십니까? (4) 하다연 2016/01/31 4777
132 204호 찾아라! 취향저격 자취하우스 (2) 최다혜 2015/12/30 4753
131 203호 크리스마스에 생길 일 (4) 하다연 2015/12/01 4879
130 202호 뚜벅뚜벅, 소리마저 경쾌한 기분 좋은 일상 깨우기 (7) 최다혜 2015/11/01 4617
129 201호 책이 생각나는 어느 가을날의 오후 (1) 하다연 2015/09/30 4852